카이로스

조회 수 754 추천 수 0 2016.12.26 05:18:28

 하나님의 시간, 카이로스

타이밍의 하나님을 체험해보셨지요?

목회도 연애도 타이밍.

인위적인 인맥만들기가 소용 없듯, 인위적 타이밍도 쓸데 없지요.

하나님의 섭리 안에서 주님의 때를 기다리며 사는 것.

정확히 7년전 2009.12.31. 호주와서 송구영신 예배 드리면서 사역을 시작했는데...


올해의 마지막 날 이사간 집에서

성도님을 모시고 입주 감사 예배를 드리네요.


뭔가 있다고 믿습니다. 올해가 가기 전에. 새해를 맞으면서.


은혜의 시간되길 기도합니다.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샬롬. 


2016.12.31.(토) 5:00오후

18 New World Avenue Trevallyn TAS 7250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공지 목사님 칼럼 게시판 2014-08-25 74185
37 결심 2017-02-11 706
36 공부는 3순위 2017-02-08 723
35 세종대왕 동상... 2017-01-27 789
34 눈싸움 2017-01-13 786
33 5005번 2017-01-07 789
32 63빌딩 [1] 2017-01-06 761
31 그맛을 어찌 잊으랴 2016-12-30 772
30 늦어도 지각은 아닌 [1] 2016-12-29 763
29 이웃이 되라 [1] 2016-12-28 758
28 혼자가 아니라 [1] 2016-12-27 767
27 믿는 자의 복 (눅1:45) [1] 2016-12-26 772
» 카이로스 2016-12-26 754
25 고국 방문으로 기대하는 것 2016-12-26 762
24 2016년 성탄절...열대야 2016-12-25 723
23 묵상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까닭은... 2016-01-18 17464
22 설교는... 2015-05-13 46658
21 좋은 기도 방법 여섯가지 2015-04-07 47910
20 네 자손의 기업이 되리라~ [1] 2014-12-26 52901
19 2014년 11월 16일 설교 2014-12-03 44988
18 "환난 날에 나를 부르라!" 2014-11-26 54618

LOGIN

SEARCH

MENU NAVIGATION